[부산=뉴시스】허상천 기자 = 낙동강변에 오토캠핑장이 문을 연다.

부산시 낙동강관리본부는 낙동강생태공원에 쾌적한 친수공간을 조성해 오는 17일부터 ‘삼락생태공원 오토캠핑장’을 개장한다고 밝혔다.

이번에 개장하는 삼락오토캠핑장은 오는 14일 오전9시부터 예약홈페이지 (www.nakdongcamping.com)를 통해 선착순 예약접수 받는다.

낙동강관리본부는 17일부터 오토캠핑사이트 62면을 우선개장하고, 일반캠핑사이트 50면은 순차적으로 개장할 계획이다.

삼락오토캠핑장은 지난해 5월부터 1년동안 총 면적 5만3200㎡에 오토캠핑사이트 62면, 일반캠핑사이트 50면, 잔디광장, 화장실, 샤워실, 취사장 등을 갖췄다. 이 캠핑장을 조성하는데 국비 10억원과 시비 25억원 등 총 35억원이 투입됐다.

이 곳 캠핑장은 승용차를 이용할 경우 낙동로와 강변대로에서 삼락생태공원 진입로를 이용한 뒤 부산~김해 경전철 우측도로를 따라 강변측으로 진입하면 찾아 갈 수 있다.

또 지하철 2호선 사상역 또는 부산~김해 경전철 괘법르네시떼역에서 내린 후 삼락생태공원 방향으로 육교(강변나들교)를 이용해 부산~김해 경전철 우측도로를 따라 강변 측으로 도보로 약 600m 정도 걸으면 된다.

캠핑장 이용료는 오토캠핑사이트(10m×10m, 전기이용가능)는 2만5000원, 일반캠핑사이트(5m×8m, 전기이용불가능)는 1만5000원이고 8월 말까지 무료로 시범운영 후 9월부터 요금을 받을 예정이다. 이 캠핑장은 올 11월부터 이듬해 2월까지의 철새도래기에는 운영하지 않는다.

이번 오토캠핑장개장은 도심과 가까워 평일 캠핑 최적지로 꼽히는가 하면 낙동강의 즐길 거리, 명물로 자리잡아 새로운 수변 공간으로 거듭날 전망이다.이로써 부산시 일원의 캠핑마니아들이 여가공간으로 활용, 시민정서 함양과 시민들의 삶의 질 향상에도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heraid@newsis.com

스크랩 글이지만 도움이 되셨다면 ㅎㅎ 하단에 댓글 하나 부탁 합니다

방문하셨다면  위쪽 공감 클릭 한번만 이라도  부탁 

무플은 아 정말 싫어요.. ㅋㅋㅋ 



티스토리 툴바